▒ 밥푸는 여자의 마음의 풍경 ▒
레이어 고정
 
 
 
HOME > 손님발자국> 아름다운 글
 

접속된 회원 및 총회원 목록보기

현재 0분께서 회원으로 접속해 있습니다. 0 회원가입 회원로그인
1173  1/59
머루  (homepage)님께서 남기신 글
시린 가슴으로



시린 가슴으로 / 정기모


가슴 가득 
차오르는 기억따라
바작바작 태워질 조각난 언어들
그대 빈 창가에 맴돌고

아직도 선명한 별 하나
정수리에서 맴돌다
달큼한 입맞춤으로
내려앉는데

밤비 그친 새벽녘
떨어지지 못한 채 맺힌 
말간 눈물 속
거기 당신이 있었네

별빛 시린 줄 그때 알았네!




번호별로 보기
Category 제목별로 보기 이름별로 보기 날짜별로 보기 조회별로 보기
공지사항
 이곳은손님들이두고가시는글작품방입니다 [2]

2003/06/30 1460
1172 영상시
 그대 내게로 오소서

머루
2011/02/05 2469
1171
 하늘나라 우편함

해나루
2011/01/10 2594
1170
 염하는 여자

해나루
2010/10/25 2491
1169
 왕새우

해나루
2010/10/22 1028
1168 영상시
 당신때문입니다

썬파워
2010/04/14 1256
1167 영상시
 그대와 나

썬파워
2009/08/04 1295
1166
 울지 못하는 날

청하
2009/02/22 1461
1165 영상시
 푸른 몸살

머루
2008/05/20 1472
1164 영상시
 아득한 안부

머루
2008/04/26 1302
1163 영상시
 봄이 오면

머루
2008/03/07 1306
1162 영상시
 겨울 강에서

머루
2008/01/28 1257
1161
 그리움

머루
2008/01/13 1309
1160
 추억의 언덕에서

김송하
2007/11/02 1481
1159
 간이역/신창역

김 송하
2007/11/01 1462
1158
 울어도 됩니다

김송하
2007/10/31 1194
1157 영상시
 낙엽처럼

머루
2007/10/19 1111
1156
 아시나요?

김 송하
2007/10/02 1227
영상시
 시린 가슴으로

머루
2007/09/29 1212
1154 영상시
 흔들리는 9월

머루
2007/09/08 1345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59] [next]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